2020.08.05 (수)

  • 흐림동두천 25.0℃
  • 흐림강릉 22.3℃
  • 서울 26.0℃
  • 박무대전 26.7℃
  • 흐림대구 29.9℃
  • 구름많음울산 29.2℃
  • 구름많음광주 29.2℃
  • 박무부산 26.3℃
  • 구름많음고창 29.1℃
  • 제주 27.8℃
  • 흐림강화 26.1℃
  • 흐림보은 24.6℃
  • 흐림금산 28.0℃
  • 구름많음강진군 27.9℃
  • 구름조금경주시 29.8℃
  • 구름많음거제 28.1℃
기상청 제공

순위로보는 중국

중국 하루 택배건수 2억건, 한국은 약 8백만 건

 

중국전역의 하루 택배건수는 1일 2억 건 이상으로 알려졌다.

 

이 2억 건이라는 수치는, 지난 4월 25일 신화사가 중국우정국의 시장감독국 부국장인 삐엔쥬어동(国家邮政局副司长边作栋)과의 인터뷰에서 나온 수치다.

 

당시 삐엔 부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감소했던 1분기의 택배 물량이 4월 들어서면서부터 4월 말부터는 하루 2억 건을 기록해, 예년 수준을 회복하고 있다고 밝힌바 있어,  평균 2억 건 이상으로 추정된다.

 

한국의 하루 평균 택배 건수는 액 7-800만 건으로 추정된다.  이는 현재 택배시장의 5-60% 정도를 점유하는 CJ대한통운의 하루 출하건수가 약 400만 건이라는 사실에서 추론 한 것이다.

 

한국인이 선호하는 택배회사는 CJ대한통운임이 분명한데, 그렇다면 중국인들이 하루 2억건 이상의 택배를 의뢰하면서 선호하는 중국택배 브랜드는 어디인지 궁금하다. 

 

1위에서 5위의 브랜드를 알아본다. 중국 여행 중이나 중국주재나 업무를 보실 때 , 이 브랜드를 단 트럭들을 보시면 상당한 수준의 택배회사라고 짐작하셔도 된다.  모두 고유의 색깔을 표방하고 있기에 쉽게 구분된다.  우리는 '택배' , 중국인들은 '콰이띠 (快递)‘로 부른다

 

1위 SF顺丰  슌펑

1993년에 중국남부 광동성에서 시작된 물류회사로 2016년 주식시장 A주 자격으로 상장되었다. 택배트럭은 모두 고급진 블랙으로 도장돼 있고, 택배상자등 케이스도 블랙이 기본이다.

 

2위 EMS中国邮政 EMS중국우편국

중국 국가기관인 중국우정국의 자회사로, 1980년 국제택배를 가장 먼저 시작했고, 이어 1984년 부터는 국내특급 택배업무까지 시작해, 중국의 국내에서 가장 먼저 택배사업을 시작한 기관이다.

 

3위 ZTO 中通快递 쫑통콰이띠 .

차량과 상자의 대표색이 블루이다.

 

4위 YUNDA 韵达快递 윈다콰이띠

상하이에 본부를 두고 1999년부터 택배업을 시작해 2013년부터 국제택배업무도 시작했다.

차량과 상자는 노란색이다. 

 

5위  YTO 圆通速递  웬통콰이띠

2010년 상하이에서 비교적 늦게 시작해 5위권으로 진입한 택배회사.  흰색차량에 보라색 글씨를 사용한다.

 

www.chinapp.com 중국핀파이왕 참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