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7 (수)

  • 구름많음동두천 9.7℃
  • 맑음강릉 15.9℃
  • 박무서울 12.5℃
  • 박무대전 14.5℃
  • 흐림대구 18.7℃
  • 구름많음울산 17.2℃
  • 박무광주 16.6℃
  • 박무부산 17.2℃
  • 구름많음고창 15.8℃
  • 박무제주 16.9℃
  • 맑음강화 10.3℃
  • 구름많음보은 12.3℃
  • 구름많음금산 14.8℃
  • 구름조금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7.5℃
  • 구름조금거제 17.3℃
기상청 제공

중국/한국

2020 여름, 中 밀크티 인기 프랜차이즈 브랜드 순위

中 프리미엄 밀크차 시장 확산일로, 한국사업가가 키운 공차브랜드, 중국대륙시장 4위.

최근 중국에서는 커피와 함께, 전통 차에 대한 선호도도 급격하게 높아졌다.

 

특히 2017년부터는,  젊은 층들 사이에서 치즈폼을 올려먹는 밀크티가 유행하면서 다양한 밀크티 브랜드들이  폭발적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었다.  싱가폴 대만 홍콩 광동성 광저우등 아열대지방에서 시작한 밀크티가, 점차 북상해 중국 대륙과 한국까지 , 아시아 젊은이들의 MUST-DRINK로 등극.

 

현재 중국 밀크티 시장을 석권중인 브랜드중 5대 밀크차전문점을 알아본다. 

 

 

1위 : 시차 (喜茶)  

 

중국남부 광동지방의 전통적인 차음료 산업을,  2-30 대 젊은 중국인들의 MUST DRINK 붐으로 일순간에 확장시킨 전설적인 중국의 밀크차 브랜드.

 

2012년 당시 20대 초반인 니에윈천( 聂云宸) 이란 젊은청년이 광동성 작은 강변골목에 첫 밀크 찻집을 낸 것이 시초였다. 하지만 시차의 창업자는 처음엔, 처참한 실패를 맛본다。

 

니에윈천은 개업 전 180일동안, 광동 전통차와 우유제품중 최고를 최적의 비율로 혼합하여 나름 젊은이들 취향에 맞는다고 생각해 출시했으나, 하루매출이 몇십 위안( 한화 2만원 이하) 불과했었다 한다.

 

시차의 창시자 20대 초반의 출세작 치즈자. 

 

그럼에도 굴하지 않고 이후 6개월동안 영업후 매일 저녁, 웨이보등 sns 소통으로 소비자들의 피드백으로 시제품을 반복연구한 끝에, 시차의 출세작인 치즈차 ( 芝⼠茶 [zhīshì chá] : 치즈의 표준중국어는 奶酪 [nǎilào] 인데, 광동성지방 언어로 cheese를 음역해 표기하고 발음한 것이 '즈스차" 이다) 가 탄생한 것이다. 

 

오늘날의 시차가 있게 해준 출세작 치즈차의 성공원인은, 단연 중국의 지우링호우, 링링오후 (90년대, 00년대 출생 젊은층) 즉, 10대 20대 소비자들의 선호도를 예리하게 캐치한 것이었다.

 

시차 (喜茶)는, 5천년 중국차의 구태의연한 전통만의 낡은 이미지를 개벽시켰다고 한다.  전통적 수요에만 집착하던 중국 차산업의 패러다임을, 미래 유망산업으로 일순간에 업그레이드 시킨 것으로 평가받는다.

 

마치 19세기 제국주의 리딩국가였던 영국이, 아편을 팔아가면서까지 중국 광동성일대의 차를 들여와 자국과 유럽에 차를 대유행시킨 것처럼,  시차가 약 200년만에 다시 '21세기 중국 차'로 화려하게 부활시켰다고 할 것이다.

 

 

시차는, 2018년 초 중국에서 시리즈 B 투자회사로부터 4억 위안 (한화 약 700억원)의 투자를 유치받아 상하이 베이징으로 북상하면서 바야흐로 중국전역에 시차열풍을 일으켰다.

 

지난해 말 현재, 시차는 중국 43개 주요도시에 진출해, 390개의 전문점을 운영중이다. 2020년엔 이 숫자를 배로 늘린다는 계획을 발표했다. 야심찬 계획이 아닐 수 없다. 일본으로의 진출도 연내 목표로 삼고 있다.

 

하기야 지난해 말 현재의 390개 전문점 중, 220개가 2019년 1년동안에 증가한 점포 갯수이고 보면, 올해 2배로 점포수를 늘리겠다는 것도 불가능한 것은 아닌 것 같다.

 

 

또 시차는 손님의 오더를 휴대폰앱으로 실행하는 것으로 유명한데, 2019년 오더의 82% 이상이 앱상에서 이뤄져, 미래형 고객소통시스템으로도 젊은 층의 각광을 받고 있다.

 

시차의 창업자 니에윈천 ( 聂云宸)은 아직 30세가 되지 않았다. 그는  2019년 포브스지가 선정한 '아시아 30세 이하 거부 30인' 중의 한 사람으로 선정됐다.

 

 

2위 : 이허탕 (益禾堂)

 

2012년 중국중부 허베이성 우한시에서 시작된 밀크티 브랜드.

 

특히 10대 중반의 중.고등학생들이 주고객으로 알려있다. 업계에선 전문점 숫자가 영업상 비밀로 돼 있지만,  중국전역의 고등학교중 약 80%의 학교정문 주변에 포진하고 있다고 하는, 중국 밀크차 프랜차이즈의 원조로 불린다.

 

시차가, 각도시의 백화점, 중심상가의 번화한 도심지에서 대학생 2-30대 젊은 직장인들의 핫 스팟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과  대비된다.

 

이 브랜드는, 인테리어분위기와 세련됨보다는, 건강을 전통을 계승한 중국의 차맛을 주무기로, 중 고등학교 등하교 길과  중상층의주거지역에서 쉽게 볼 수 있다.

 

 

3위 : 코코 (都可CoCo)

 

코코은 원래 중국타이완에서 성공한 밀크티 브랜드로, 2007년 중국대륙시장에 상륙했다. 

 

2015년에 벌써 2,000개의 점포로 확산되었고, 2019년 말 현재  4천 개의 전문점이 영업중으로 알려졌다.

 

비교적 작은 매장단위인 코코는 대중적인 가격으로 밀크티를 보급하고 있다. 호주와 미국뉴욕에도 소수 진출했다.

 

 

4위 : 공차

한국에서도 쉽게 볼 수 있는 프랜차이즈로, 중국에서는 5년 만에 중국은 약 750개의 매장을 오픈했다.

 

 

5위 : 나이쉐더차 (奈雪の茶)

 

 

2015년 선쩐에서 시작한 이 브랜드는, 중국 최고 GDP를 자랑하는 남부 선쩐시에만 32개의 프리머엄 전문점을 열었다. 

 

나이쉐더차는,  A 시리즈 투자금 약 60억 위안으로 시작해 현재 50개 전문점을 연것으로 알려졌다.

 

1개 전문점당, 1억 위안, 한화 약 170억원의 계산이 가능하다. 최상급 음료전문점이라는 타이틀로, 중국 프리미엄 차음료 시장을 열고 이를 주도하고 있다.

 

고객의 80%가 20-35세의 고소득 커리어우먼들로, 이 브랜드의 주력 밀크 티는 무설탕차이다.

 

무설탕 무기름을 내세운, 건강과 품위의 컨셉으로 출발한 이 브랜드는,  또 건강식의  빵류 (软欧包: 겉은 딱딱하고 속은 부드러운 곡물빵의 일종) 와 여성들이 즐겨찾는 석류티 등으로 내방객 일인당 객단가가 상당히 높다.

 

차와 사이드디쉬를 하면 일 인당, 100 위안엔 (한화 만 7천원) 이 넘어, 누구나 가보고 싶은 선망의 장소로 인식되고 있다.

 

 

중국에서 가장 소득이 높은 선쩐에서 시작한 만큼, 새로운 전문점이 문을 열때 마다, 오전 일찍부터문전성시를 이루는 모습이 항상 그 날의 뉴스 촛점이 돼왔다.

 

 

전국매장의 60%가 선쩐시에 집중돼 있으며, 베이징 상하이 난징 우한 시안 등 각 성의 성도급 도시의 최고 중심가에 대형 전문점을 상징적으로 오픈하고 있다.

 

중국의 프리미엄 음료시장의 확장성을 가늠해볼 수 있는 시금석 같은 브랜드이다.

 

출처 : chinapp  https://www.chinapp.com/paihang/naicha

 

박청로기자 parkchungro@haidongzhoum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