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2 (목)

  • 흐림동두천 17.9℃
  • 맑음강릉 18.4℃
  • 구름많음서울 20.5℃
  • 구름많음대전 18.8℃
  • 구름많음대구 19.6℃
  • 구름조금울산 18.1℃
  • 구름조금광주 19.6℃
  • 구름조금부산 19.5℃
  • 구름조금고창 17.9℃
  • 맑음제주 21.3℃
  • 흐림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17.4℃
  • 구름조금금산 16.7℃
  • 구름조금강진군 18.4℃
  • 구름조금경주시 18.1℃
  • 구름조금거제 17.9℃
기상청 제공

화웨이 부회장체포한 캐나다 정보기관 비망록발견, '후유증심각할 것'

중국 외교부, 미국 FBI 와 캐나다 CSIS 두 정보기관의 불법합작품 비난.

 

중국외교부는 15일, 캐나다가 화웨이부회장인 멍완저우(孟晩舟) CFO를 2년째 구금하고 있는 사건은, 미국정보당국FBI와 캐나다 정보당국 CSIS의 은밀하고 불법적인 합작품이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면서, 멍부외장의 즉각 석방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미국의 불름버그통신은 지난 12일(현지시각) , 2018년 12월 1일자의 캐나다 정보기관 CSIS의 비망록 문서를 특종보도했다.

 

그 날은, 멍완저우 부회장이 캐나다 밴쿠우버 공항에서 비행기를 갈아타기위해 기다리던 중 미국의 요청을 받은 캐나다경찰에게 체포된 날이다.

 

그 비망록문서는, 캐나다가  미국 연방수사국(FBI)으로부터 조언을 받아 공항에서의 체포계획을 세웠고,  미국 FBI의 요청으로 중국화웨이 부회장을 캐나다 벤쿠우버 공항에서 긴급체포한 것은, ' 전세계에 커다란 반향을 일으킬 것'이며, '사전 각본에 의한 이번 합동작전은 (计划的行动) 은 향후 중국과 캐나다관계에 심대한 영향을 미칠 것' 이라고 기술하고 있다.

 

이에 대해 외교부 자오리젠 대변인은, 15일 캐나다법원측이 미국언론사를 통해 공개한 캐나다정보기관의 12월 1일자 비방록문서은, '멍완저우 체포사건은 분명한 정치적공작이었음을 명백히 증명하는 것이고, 이는 미국과 캐나다가 화웨이등 중국의 첨단기업들을 압박하는 두 나라의 정치적 음모가 배후에 있었음'을 말해주는 것이라고 논평했다.

 

자오 대변인은 이어, 중국정부는 중국국민과 중국기업의 정당하고 합법적인 이익를 보호해야할 의무가 있기에, 중국은 캐나다에게 다시 한번 멍완저우의 석방을 강력히 요구한다, ' 고 밝혔다.

 

중국외교부 왕이부장은 일찌기 멍완저우 불법체포사건에 대해, 미국과 캐나다가 '범죄인 인도협정이라는 법의 외피' 를 둘러쓰고, 국가권력을 동원하여 중국기업을 압박한 부도덕한 사건을 저지르고 있다고 비난한 바 있다.

 

 

베이징완빠오등 중국매체들은 또, 캐나다에 불법억류된 멍완저우부회장은, 지난달 27일 캐나다법원이 불법체포 약 1년 5개월만에 유죄판결을 내릴 것이라는 사실을 미리 알고 있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들은, 그럼에도 불구하고 멍부회장은 스스로 법정에 나가 장기전을 각오하면서 의연하게 판결을 들었다고 덧붙혔다.

 

 

한편 최근들어 중국매체들은 소위 FIVE EYES 라는 미국 영국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영어권 5개국가의 정보기관 연합체가, 코로나 19에 대한 중국책임론등을 세계에 퍼뜨리는 등 대 중국 각종 음모의 배후에 도사리고 있다는 관련 보도를 잇따라 전하고 있다.

 

이 일련의 보도에 따르면. 2018년 12월 멍완저우 부회장의 불법체포도, 화웨이가 세계적인 5G통신사로서 위치를 확고히 하지 못하게 막는 이들 5개국 정보기관들의 여러공작 가운데 하나라고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