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1분기 중국 규모이상 온라인 기업 매출 3840억 위안, 전년 대비 8.4% 증가

 

'3840억 위안'

한화로 약 73조 8088억 원이다. 중국의 올 1분기 온라인 관련 서비스 산업의 총 매출액이다. 전년동기 8%대 성장을 이룬 수치다. 중국 정부의 성장 목표를 기준으로 3%포인트 이상 더 성장이 빠르다.

중국의 온라인 산업 성장은 기존 '세계의 공장'으로 불렸던 중국의 제조업과 맞물리면서 새로운 성장 공간을 만들고 있다. 중국의 제조업이 온라인을 통해 세계 소비자들과 직접 만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중국 제조업이 중국 온라인 서비스 산업 발전의 새로운 도약의 발판이 되고 있는 것이다.

중국 공업정보화부가 올해 1분기 온라인 및 관련 서비스업의 현황을 최근 발표했다.

전반적으로 온라인 분야 매출은 안정적인 성장을 보여 이윤 총액이 플러스 성장을 기록하였으나 R&D(연구개발) 비용은 다소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규모이상 온라인 기업 및 관련 서비스 기업(이하 온라인 기업)의 1분기 매출은 3840억 위안(약 73조 8088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8.4% 증가하였고 이윤 총액은 278억 9000만 위안(약 5조 2918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5.3% 감소했다. R&D 비용은 198억 6000만 위안(약 3조 7682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6% 하락했다. 

온라인 산업 부문별로 살펴보면 정보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뉴스, 검색, SNS, 게임, 음악 및 동영상 등)의 온라인 업무 수익은 전년 동기 대비 5.9% 증가했다.

생활 서비스를 제공하는 플랫폼 기업(택시 예약, 관광, 금융 서비스, 자동차, 부동산 주택 등)의 온라인 업무 수익은 전년 동기 대비 13.3% 증가했다.

판매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업(이커머스, 의료용품, 택배 등)의 온라인 업무 수익은 전년 동기 대비 13.8% 증가했다.

온라인 산업의 지역별 동향을 살펴보면 1분기 동부지역의 온라인 업무 수익은 3378억 위안(약 64조 941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7.4% 증가했고 전국 온라인 업무 수익의 88%를 차지했다.

중부지역은 203억 4000만 위안(약 3조 8593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4.6% 증가했다.

서부지역은 250억 4000만 위안(약 4조 7510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0.8% 증가했다.

동북지역은 8억 3800만 위안(약 159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2% 하락하였다.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中취안저우, 문화유산 보호와 관광객 유치 위한 투 트랙 전략 추진
중국 남동부 푸젠성에 위치한 취안저우(泉州)는 지난 2021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역사도시다. 송나라, 원나라 시대 중국의 세계 해양무역 중심지였다. 푸젠성은 타이완을 마주 보고 있는 대륙 지역으로 중국에서 해양 산업이 가장 발전한 곳이기도 하다. 취안저우는 이 푸젠성에서 독특한 문화유산을 보유해 푸젠성 3대 도시 중 하나로 꼽힌다. 2일 푸젠성 문화유산국에 따르면 취안저우는 세계문화유산 등재 이후 문화유산 보호와 관광산업 발전이라는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기 위해 다양한 전략을 추진해온 것으로 나타났다. 우선, 더욱 적극적인 문화유산 보호와 복원을 위해 관련 법과 규정을 제정하고 전문가를 채용하는 등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또 문화유산 보호를 강화하는 동시에 관광산업 증대를 위해 중국내는 물론 해외 관광객 대상의 다양한 홍보 정책을 추진했다. 푸젠성 최초의 도시 커뮤니케이션 센터를 설립하여 언론 매체와 SNS 플랫폼에서 관광 상품을 홍보하는 등 관광 활성화를 위해 온오프라인 관광 마케팅을 펼쳤다. 특히 지역 주민들이 문화유산과 함께 생활하고 교류하고 있는 상황을 고려해 유적지의 대부분을 지역 주민과 관광객에게 무료로 개방하고 급증하는 관광객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