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토)

  • 맑음동두천 16.6℃
  • 맑음강릉 16.0℃
  • 맑음서울 19.3℃
  • 흐림대전 19.7℃
  • 구름많음대구 18.7℃
  • 구름많음울산 16.6℃
  • 연무광주 20.6℃
  • 구름많음부산 17.9℃
  • 흐림고창 17.4℃
  • 흐림제주 20.0℃
  • 맑음강화 14.6℃
  • 구름많음보은 15.7℃
  • 흐림금산 16.7℃
  • 흐림강진군 17.5℃
  • 구름조금경주시 15.3℃
  • 흐림거제 17.5℃
기상청 제공

중국/사회

장문홍(Zhang Wenhong), 파리에서 온라인 간담회 가져

 

 4일 18:00(파리 시간 4월 4일 12:00)에, 프랑스 주재 중국 대사관은 장문홍(Zhang Wenhong)교수를 초청하여 재불 중국인, 중국 유학생들과 온라인으로 해외 동포들의 발전과 개인적 우려에 응답했다.

 

 생방송에서 한 참석자가 슈퍼마켓에서 구매한 외부 포장재의 바이러스 전염 여부와 희석된 알코올로 다시 소독을 해야 하는 지에 대한 질문을 했다.

 

 이에 장문홍 교수는 이 위험은 매우 낮으며 건조한 환경에서 바이러스는 비교적 짧은 시간, 때로는 몇 시간, 때로는 하루, 일반적으로 하루나 이틀 정도 생존한다고 말했다.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후 다시 감염시킬 경우, 바이러스 생존 가능성은 매우 적다고 대답했다. 상하이, 우한 모두 외부 포장지 소독을 진행하지 않았으나 전염병 통제가 매우 잘 되었기 때문에, 이에 대해 안심해도 된다고 했다.

 

 택배 또한 뜯고 나서 포장지를 잘 버린다면 걱정할 필요 없으며, 손을 잘 닦으면 된다고 말했다.

 

 장문홍은 소고기 육포 구매 후 포장지를 버리고 따로 통에 담아두어도 되지만, 이는 결벽과 같은 것이며 개인에게 권장하지 않는다고 했다.

 

 알코올로 포장지를 소독하는 것에 대해 장문홍은 “알코올로 소독하는 것은 일종의 낭비이나 꼭 소독을 하고자 한다면 해도 괜찮다. 하지만 가성비가 떨어지는 행동이다.”라고 말했다.

 

 더불어 소독을 한다면 심리적으로 안정을 얻을 수 있고 심리적인 안정도 매우 중요한 것이지만 장문홍 교수는 이렇게 하지 않으며, 타인이 소독하는 것에 대해 반대하지 않는다고 했다.

 

 충분히 소독하는 것은 결국 좋은 점이 있지만, 코로나 19바이러스 예방 차원에서는 큰 의미가 없다고도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