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금)

  • 흐림동두천 22.7℃
  • 흐림강릉 25.7℃
  • 서울 23.3℃
  • 흐림대전 23.9℃
  • 대구 25.7℃
  • 울산 26.6℃
  • 광주 25.7℃
  • 박무부산 27.0℃
  • 흐림고창 25.7℃
  • 연무제주 31.2℃
  • 흐림강화 22.8℃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3.6℃
  • 흐림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5.6℃
  • 흐림거제 26.4℃
기상청 제공

중국/사회

대만, 첫 내지 '우한 폐렴' 감염자 발생...보건당국 비상

이전에는 내륙에서 감염된 이들이 입국한 사례만 있어.

 

 대만 내에서 첫 ‘우한폐렴’ 감염자가 나왔다. 그동안 대만에서는 감염된 중국 내륙인들의 발병 사례만 보고됐었다. 이에 대만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29일 둬웨이 등 중화권 매체 등에 따르면 대만 보건당국은 전날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이 같이 밝혔다. 관계자는 회견에서 “이날 오전 2명의 새로운 확진자가 발생했다”면서 “이 중 한 명은 중국에 사는 부인에게 전염된 님성”이라고 밝혔다.

 

 당국에 따르면 이번 첫 대만 내 감염자는 가정에서 환자를 돌보다 전염된 것으로 보인다. 대만 내에서 발생한 첫 환자라는 점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대만 당국은 첫 전염 사례가 발생함에 따라 방역 단계를 올리면서 비상체제에 돌입했다.  의료용 마스크를 수출할 수 없도록 하는 긴급명령을 발동하는 한편 마스크 생산업체들에게 24시간 공장 가동을 요청할 방침이다.  공장들을 대상으로 생산라인 증설 자금도 신속히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대만은 상황이 심각해지면 다음달부터 중국 본토인 입국을 전면 금지하는 것을 검토중이다.

 

 대만은 지난 2003년 사스 사태 때 큰 타격을 입은 바 있다. 여기서 교훈을 얻은 대만은 2004년 세계 최초로 중앙전염병 센터를 설립해 체계적으로 전염병 대처에 나서고 있다.

 

 따라서 이번 사태에서 다른 나라들보다 월등히 대처를 잘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특히 정치인들의 간섭을 철저히 배제해 효과적으로 전염병 확산을 막아내고 있다는 분석이다.

 

 한편, 이날 현재까지 대만에서는 총 8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총 578명이 ‘우한 폐렴’ 증세를 보여 검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