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7.7℃
  • 흐림강릉 31.0℃
  • 서울 28.6℃
  • 구름조금대전 28.3℃
  • 흐림대구 29.2℃
  • 흐림울산 28.9℃
  • 흐림광주 28.4℃
  • 구름많음부산 28.0℃
  • 흐림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30.4℃
  • 흐림강화 28.0℃
  • 구름조금보은 25.5℃
  • 구름조금금산 24.4℃
  • 구름많음강진군 27.7℃
  • 흐림경주시 28.4℃
  • 구름많음거제 27.9℃
기상청 제공

발전 가능성 높은 中도시 순위, 1위 베이징

중국의 발전을 알려면 도시를 보라!

 

중국 발전은 자치 도시를 중심으로 이뤄지고 있다. 도시의 발전 현황을 보면 지역 경제가 보이고 이 지역경제를 따라 가면 중국 국가 발전을 조망할 수 있다.

대표적인 도시는 역시 베이징, 상하이, 선전, 광저우 등이다. 중국에서는 이 4개 도시의 앞글자만 따서 '베이상선광'이라고 한다. 

이 4개 도시의 발전이 중국의 미래 발전 정도를 가늠하는 척도가 된다. 대략 짐작이 되겠지만 장강의 연한 도시들이 발전이 두드러진다.

최근  중국에서는 2022년 발전 가능성 높은 도시 순위 Top 50이 발표됐다. 그 중1~5위 순위는 다음과 같다.

 

1위, 베이징

2위, 상하이

3위, 선전

4위, 광저우

5위, 항저우

 

중국은 지역 분화가 두드러지고, 도시마다 발전 가능성의 차이가 크며 지역 간 차이가 나기도 한다. 톱Top 50개 도시 중 남방 지역의 도시가 36개로 북방 지역의 도시보다 많았다.

동부 지역 도시는 31개를 차지한 것에 반해, 동북 지역 도시는 3개 도시 Top 50에 들었다. 동북 지역 75%의 도시는 200위 이하로 동북 지역은 불경기가 계속되고 있으며 부동산 시장 발전이 제약되고 있다.

인구 잠재력 방면에서 보면, 1, 2선 도시는 양질의 산업과 자원이 풍부하며 이에 따라 인구 잠재력이 뚜렷하다. 인구 잠재력은 중국의 1선 도시 베이징, 상하이, 선전, 광저우가 가장 크다. 1, 2선 도시는 30.3%의 인구로 46.7%의 GDP를 창출한다.

구매력 방면에서 보면, 베이징, 상하이, 광저우 시민의 구매력이 가장 크다. 쑤저우, 항저우, 푸샨 등이 다음 순위를 차지했다. 주택 공급 방면에서 보면, 1, 2선 도시는 주택 공급이 수요를 고려했을 때 적은 편이지만 중부 및 동북 지역은 공급이 수요보다 상당히 많은 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