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6 (일)

  • 흐림동두천 25.7℃
  • 구름많음강릉 31.0℃
  • 흐림서울 27.0℃
  • 구름많음대전 27.9℃
  • 구름많음대구 27.5℃
  • 구름많음울산 27.2℃
  • 흐림광주 26.5℃
  • 흐림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7.2℃
  • 흐림제주 28.4℃
  • 흐림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5.0℃
  • 흐림금산 27.9℃
  • 흐림강진군 25.8℃
  • 구름많음경주시 26.1℃
  • 구름많음거제 24.0℃
기상청 제공

중국의 5대 심리학자

중국은 '사람들의 나라'다. 

사람이 없이 나라가 있을 수 없겠지만, 중국은 특히 '사람의 나라'라는 말이 더 어울린다. 그만큼 사람들이 많다는 의미다.

사람들이 많다 보니, 이로 인한 문제들도 한국이나 서구 유럽에서 상상하기 힘들 정도다.

특히 사람간의 스트레스가 적지 않다. 

중국의 전통 문화의 발전을 보면, 이 같은 사람간의 스트레스를 달래주는 게 문화 발전에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했는지 잘 알 수 있다.

최근 들어 중국에서는 심리학이 새롭게 각광을 받고 있다.

바로 이 같은 전통의 문제가 아닌가 생각해본다.

중국의 유명한 심리학자을 살펴봤다.

 

 

1. 판수 潘菽

1897년 장쑤에서 태어나 베이징대학을 졸업한 그는 중국 현대심리학의 주춧돌이자 중국에서 유명한 심리학자 중 한 명이다. 재임 중 기억과 착각, 한자 직관을 주로 활용한 연구로 독특한 심리이론을 형성해 중국 심리학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2. 아이웨이 艾伟

컬럼비아대 심리학과 워싱턴대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은 중국 현대의 저명한 심리학자 중 한 명이다. 여러 대학에서 심리강사로 일했고, 자체 심리연구소를 설립해 『초급교육심리학』 『교육심리학』 등 저서로도 유명하다.

 

3. 리쯔쉰 李子勋

화서의대를 졸업하고 중일우호병원에서 심리치료사로 일했다. 특약심리전문가로도 유명 방송사 프로그램에 여러 차례 출연했으며, '부모필독', '여자친구', '패션헬스' 등 정신건강 잡지를 저술했다.

 

4. 주즈셴 朱智贤

중국의 유명한 심리학자이자 교육자로 현대심리학의 주춧돌 역할을 하는 새 중 한 명이다. 국내의 심리교육 사업에 많은 공헌을 하여 《심리발달과 교육》, 《교육연구법》 등의 저서를 발표하였다.

 

5. 모레이 莫雷

모레이는 현재 화난사범대 심리학과 교수이자 중국심리학회 부이사장이다. 심리학에서는 뛰어난 성과를 보여 많은 저서뿐만 아니라 심리학에 관한 70여 편의 논문을 썼다. 그 국제간행물 PNAS는 세계적인 최고간행물이자 심리학에서 중요한 성과로 꼽힌다.

 

https://www.phb123.com/renwu/yingxiangli/62065.htm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