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8 (토)

  • 맑음동두천 28.7℃
  • 맑음강릉 32.6℃
  • 맑음서울 28.7℃
  • 구름많음대전 29.6℃
  • 구름많음대구 32.5℃
  • 구름많음울산 30.6℃
  • 구름많음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3.1℃
  • 구름많음고창 28.2℃
  • 흐림제주 23.3℃
  • 맑음강화 24.0℃
  • 구름많음보은 27.1℃
  • 구름많음금산 28.8℃
  • 흐림강진군 28.3℃
  • 구름많음경주시 32.8℃
  • 구름많음거제 23.1℃
기상청 제공

중국인 생각

한국에서 오미크론 하위 변이 확산하자 중국 네티즌 "국경을 막아라"

URL복사

한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BA.1)의 하위변이인 '스텔스 오미크론'(BA.2)이 확인됐다.

이 변이는 세계 40여 개국에서 확진자가 나와 빠르게 세계 전역으로 번지는 상황이다. 

이미 스텔스 오미크론은 한국, 영국, 덴마크 등에서는 원조 오미크론을 밀어내고 지난 3월 우세종이 됐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3월 첫째주(2.27∼3.5) 확진자 중 BA.2 감염자 비중은 22.9%였으나 둘째 주(3.6∼12) 26.3%, 셋째 주(3.13∼19) 41.4%로 증가했다.

지난주(3.20∼3.26) 56.3%로 절반을 넘어섰다. 확실한 우세종이 된 것이다.

미국 상황도 비슷한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지난 3월말 미국 내 신규 코로나19 확진자 가운데 BA.2 변이 감염자 비중이 54.9% 가량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소식에 중국인들은 가슴이 철렁거릴 수밖에 없다. 이웃인 한국에서 오미크론 하위변이가 급속히 번지고 있기 때문이다. 중국은 코로나 확진자만 나오면 봉쇄를 하고 지역 방역을 펼치는 '코로나 제로' 정책을 고수하고 있다.

한번 봉쇄를 당하면 음식 공급도 원할치 않아 고생을 해야 한다. 업무는 물론 생활 자체가 순간 정지를 한다. 중국인들은 한국에 대해 '국경 봉쇄'를 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바이러스를 엄격하게 국경 밖에서 막아라!

 

우리랑 멀지 않으니, 방역을 철저히 해야 해!

 

서양의 아무것도 하지 않는 정책들이, 사람 잡네.

 

방어선을 공고히 하여, 국가의 방역 안전을 유지하자.

 

코로나 방역을 소홀히 해선 안 돼.

 

우리는 반드시 방역을 철저히 해서, 변이바이러스에게 기회를 주지 않아야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