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8 (수)

  • 맑음동두천 24.2℃
  • 구름조금강릉 23.3℃
  • 맑음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6.4℃
  • 맑음대구 23.3℃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4.9℃
  • 맑음부산 25.1℃
  • 맑음고창 22.9℃
  • 맑음제주 26.1℃
  • 맑음강화 24.9℃
  • 흐림보은 22.5℃
  • 구름조금금산 22.7℃
  • 맑음강진군 22.9℃
  • 구름많음경주시 22.2℃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순위로보는 중국

중국 산업용 로봇 연간 판매량 7년 연속 세계 1위

URL복사

 

'7년 연속 세계 1위' 

세계 1위는 쉬운 일이 아니다. 하지만 그 것을 연연이 이어가는 건 더욱 쉬운 일이 아니다.

중국의 산업용 로봇시장의 판매량 관련 수치다.

중국 현지 언론 등에 보도한 데이터에 따르면 2019년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의 판매량은 전년 대비 하향세를 이어 갔다.

하지만 연간 판매량만 보면 7년 연속 세계 1위를 기록했다.

중국의 노동시장의 재편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로봇은 산업현장에서 빠르게 노동력을 대체했다. 과거 중국의 장점은 싸고 무궁무진한 노동력이었으나, 이제는 상황이 바뀐 것이다.

싼 노동력이 바닥을 보이면서 7년 연속 중국의 기업들이 산업 현장의 노동력을 로봇으로 대체한것이다.

중국 로봇 산업 연맹과 국제 로봇 연맹의 통계에 따르면 2019년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에서 산업용 로봇의 총 판매량은 144,000대였다.

이는 전년 대비 8.6% 감소했다. 2018 년보다 7.7 % 포인트나 줄었다.

그중 외국 브랜드 로봇의 판매량은 약 99,000대로 전년 대비 12.2 % 감소했다.

중국 브랜드 산업용 로봇의 판매량은 약 45,000대로 전년 대비 0.8 % 증가했다.

로봇시장에서의 변화도 분명하다.

초기 외국회사들이 선점했던 로봇시장이 빠르게 현지화하고 있는 것이다.

지난 2018년에 비해 자체 브랜드 산업용 로봇의 매출 성장률은 둔화됐다.

하지만 여전히 높은 판매량으로 중국의 로봇 시장은 풍요의 시기를 구가하고 있다는 게 전문가들의 분석이다.

중국 로봇 시장 매출에서 중국 자체 브랜드 산업용 로봇의 비율은 30.9 %로 전년 대비 2.9 % 증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