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맑음동두천 24.3℃
  • 구름많음강릉 30.0℃
  • 맑음서울 24.8℃
  • 구름많음대전 26.6℃
  • 맑음대구 31.9℃
  • 맑음울산 28.1℃
  • 구름조금광주 27.2℃
  • 구름조금부산 24.1℃
  • 맑음고창 26.6℃
  • 구름조금제주 28.7℃
  • 구름조금강화 22.5℃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조금금산 26.5℃
  • 맑음강진군 25.5℃
  • 맑음경주시 30.6℃
  • 구름조금거제 23.6℃
기상청 제공

中웹툰시장에 한류 부활 조짐, 한중 공동 제작 웹툰 8월에 공개

 

중국의 한한령 해제에 대한 기대감이 영화, 드라마에 이어 웹툰 부문에서도 점차 커지고 있다.

올 여름 중국 최대 웹툰 플랫폼이 한중 공동제작 작품을 연재할 예정이어서 한한령으로 꽁꽁 잠겼던 중국 웹툰 시장에 다시 한류 훈풍이 불지 주목된다.

7일 웹툰업계에 따르면 네이버 계열사인 IPX의 중국법인 라인프렌즈는 중국의 웹툰 플랫폼 콰이칸(快看) 앱과 제휴해 '워차이부휘시환니'(我才不會喜歡你)를 공동 제작하기로 했다.

대학 캠퍼스를 배경으로 한 이 작품은 올 8월부터 콰이칸 앱에서 정식 연재될 예정이다. 음악을 좋아하지만 교육학을 전공하는 여주인공과 감정을 드러내는 데는 서툰 남주인공 등 MZ세대(1980∼2000년대 초 출생)의 사랑과 성장 서사를 담았다.

한중 공동제작인 만큼 극 중에 한국 캐릭터가 자연스레 녹아 있다. 현지 언론에 공개된 이미지 영상을 보면 남녀 주인공이 라인프렌즈 오리지널 캐릭터인 '브라운' 탈을 쓰거나 '코니' 머리핀을 한 모습이 보인다.

공동 작가 명단에도 중국의 단바오(蛋堡), 블레스와 함께 라인프렌즈가 이름을 올렸다.

2010년 이후 한국 웹툰은 중국에서도 큰 주목을 받아왔지만, 사드 사태로 인한 한한령 여파로 한중 문화교류가 제한되면서 최근 수년 간은 별다른 성과를 내지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