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1.5℃
  • 흐림강릉 12.0℃
  • 흐림서울 11.2℃
  • 흐림대전 10.3℃
  • 구름많음대구 10.6℃
  • 흐림울산 12.8℃
  • 광주 8.2℃
  • 흐림부산 12.8℃
  • 흐림고창 9.0℃
  • 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11.1℃
  • 흐림보은 9.1℃
  • 흐림금산 9.8℃
  • 흐림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12.4℃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중국/정치

시진핑, 설명절 민생투어와 함께 공군부대격려방문, '국토수호에 휴일없다' 강조.

URL복사

 

시진핑 국가주석이  다음주 중국최대명절인 춘지에 ( 春节) 설연휴를 맞아, 2박 3일동안 중국서부 궤이저우(贵州) 성의 소수민족마을과 공군부대를 방문해 민생과 국방을 다잡는 행사를 가졌다고 , 신화통신과 CCTV등 매체들이 어제 6일 주요소식으로 공개했다.

 

시진핑주석은 지난 4일 오전 , 궤이저우 성의 모처에 위치한 공군비행단을 방문해, 인민의 군대는 휴일과 무관하게 국토의 안전과 코롼19 방역에 앞장서는 모습으로 인민을 위해 봉사해야 한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매체들이 보도했다.

 

시진핑 국가주석은 당 중앙 군사위원회의 주석직도 겸하고 있는데, 춘지에를 전후한 일주일의 장기 휴일을 앞두고, 공군 부대들은 철통같은 국토방위 근무망을 구축하라고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날 군부대 행사는 시주석이 중앙군사위원회를 대표하는 자격으로 치뤄졌다는 점을 강조한 신화통신등 매체들은 , 인민의 군대는 국토방위뿐만이 아니라 수많은 인원들이 이동하는 춘지에 기간동안 코로나19 방역을 지원하는 임무도 게을리 하지 말것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체들은, 이 날방문은 이와 같은 이유로 이 공군비행단이 지역 방역을 위해 특별하게 운영하고 있는 군부대 병원의 시설부터 점검하는 순서로 시작했다고 전했다.

 

매체들은 또, 춘지에 휴일동안에 인민의 군대는 비상당직시스템을 잘 구축해 유사시에 대비해야 한다고 강고했으며, 이 부대가 운영하는 특수목적항공기 ( 고고도 정찰기 ) 에 탑승해 내부 첨단기기들도 점검했다고 전했다.

 

시진핑주석은 이 부대 순시를 마치며,  주요지휘관들과 우수 조종사들과 합동촬영을 하고 당 중앙 군사위원회가 마련한 춘지에 선물도 전했다고, 매체들이 보도했다.

 

 

한편 시주석은 이 날 공군부대 시찰의 하루 전 날인 3일에는, 궤이저우 성의 삐지에시 첸시현의 묘족 마을인 화위춘 ( 毕节市 黔西县 新仁苗族乡化屋村 ) 을 방문해, 명절축하와 함께 빈곤탈출정책의 완성된 현장도 시찰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은 시진핑주석의 집권 2기인 2018년부터 중국서부지역의 산간마을과 농촌들의 빈곤탈출정책을 1순위로 시행해 왔다.

 

 

매체들은, 이 날 방문한 화위춘 묘족마을은 이 빈곤탈출정책 시행으로 강변 마을에 새로운 가옥들이 신축됐고 집앞까지 자동차가 들어갈 수 있는 도로망등 일체가 완비됐다는 현장을 시 주석이 주민들과 함께 둘러보았다고 보도했다.

 

시주석의 이번 행보는, 바이든 새행정부 이후에도 더욱 첨예화되고 있는 서방의 대중국 견제와 함께 코로나19로 어려워질 수 있는 일반 기층민들의 민생에 대한 지도자의 관심을 널리 알리기 위해 이뤄 진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