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목)

  • 구름많음동두천 11.5℃
  • 흐림강릉 12.0℃
  • 흐림서울 11.2℃
  • 흐림대전 10.3℃
  • 구름많음대구 10.6℃
  • 흐림울산 12.8℃
  • 광주 8.2℃
  • 흐림부산 12.8℃
  • 흐림고창 9.0℃
  • 제주 11.4℃
  • 구름많음강화 11.1℃
  • 흐림보은 9.1℃
  • 흐림금산 9.8℃
  • 흐림강진군 9.2℃
  • 흐림경주시 12.4℃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숫자로보는 중국

中 결혼은 적게 이혼은 많이, 지난해 결혼율 30.26% 감소

URL복사

 

중국전통사회의 오래된 말 가운데  남성이 성장하면 결혼준비를 하고, 여성이 성장하면 출가를 준비한다 ( 男大当婚,女大当嫁 ) 는 말이 있으나, 이미 그 의미가 퇴색된지 오래다.

 

중국 민정부 (民政部)가 지난해 상반기( 2020.01 -2020.06) 의 혼인신고 건수를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대비 무려 30.26%가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민정부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상반기 혼인신고 건수가 5,436만 건으로 전년 동기대비 785 만건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그 감소율이  30.26%  로 나타났다.

 

중국의 유명 웨이보 커지쉰 ( 科技讯)은 , 최근 15년 혼인신고율이 계속 하락하고 이혼율이 계속 상승해 온 상황에서, 특히 지난해 2020 코로나19 라는 새로운 전염병으로 인한 정서적 불안등이 혼인신고 등록건수의 하락으로 나타났을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다.

 

중국의 경제발전과 개인소득 상승은 개개인의 경제적 안정성과 만족감은 높이는 데 기여했으나, 젊은이들의 결혼과 개인적인 가치 실현 사이의 갈등은 더욱 고조되는 양상이다.

 

여기에 취업 경쟁과 물가 상승, 높은 주택 가격등의 외부적 요인으로 인해 혼인신고에 대한 사고도 큰 변화를 겪고 있으며, 사랑과 결혼에 관한 분리적 사고가 높아진 것도 사실이다.

 

한편 중국 민정부의 2020년 상반기 통계에 의하면, 중국 중부 우한 ( 武汉)시를 둘러싼 후뻬이 (湖北)성에 접수된 결혼등기는  49,742 쌍이었던 것에 비해, 이혼등기는 21,800 쌍으로,  이혼한 부부의 비율이 43.83%에 이른 것으로 나타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