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토)

  • 맑음동두천 -2.8℃
  • 맑음강릉 2.4℃
  • 맑음서울 -0.8℃
  • 흐림대전 2.0℃
  • 맑음대구 2.4℃
  • 맑음울산 2.2℃
  • 흐림광주 5.4℃
  • 맑음부산 2.7℃
  • 흐림고창 5.3℃
  • 흐림제주 9.2℃
  • 맑음강화 -1.1℃
  • 맑음보은 0.8℃
  • 흐림금산 0.9℃
  • 흐림강진군 6.5℃
  • 맑음경주시 2.0℃
  • 구름조금거제 4.6℃
기상청 제공

숫자로보는 중국

중국코로나19 백신 1위기업 시노팜연구소 견학에 주중 23개국 대사등 참가

URL복사

 

중국에 주재하는 각국대사등 23개국의 외교관들이 지난 12일,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코로나19 예방백신을 개발해 이미 접종을 시작한 시노팜, 즉 중국제약그룹(SINOPHARM, 国药集团)의 생산현장을 견학했다고, 시노팜측이 밝혔다.

 

이들 외교사절들은, 시노팜 즉 국약그룹의 자회사인 베이징생물제품연구소( 北京生物制品研究所)를 방문해 연구시설과 생산시설의 가동현장까지 견학하고, 연구진들과의 대화까지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한 이들 23개 국가의 외교사절가운데 적지않은 국가들은, 시노팜이 개발한 백신의 구입가격과 수입방법에 대한 정보제공을 요구하기도 했다고 시노팜측은 전했다.

 

 

이날 중국주재 각국대사들의 시노팜연구소 방문에는, 시노팜의 리우징쩐( 刘敬桢) 회장겸 서기가 직접 수행해, 시노팜의 코로나19 백신 개발과정과 특성 그리고 중국국내의 방역접종계획을 상세히 설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날 시노팜 백신개발현장 참관에는 파키스탄 아랍에미레이트 도미니카 아제르바이젠 대사등이 직접 참석했으며, 이 가운데 파키스탄등 약 10여개 나라 외교사절들이 시노팜백신 수입과 관련한 의미있는 대화를 나눈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당국은 이미 지난 7월에 2건의 코로나19 백신의 긴급 사용을 승인해 이미 수 십만명이 접종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긴급사용이 승인된 두개으 백신중 하나는 인민해방군 천웨이 박사( 소장) 팀이 캔시너 제약과 공동개발한 백신이고, 또 하나가 바로 이 시노팜이 개발한 백신이다.

 

시노팜의  리우징전 ( 刘敬桢) 회장 겸 당 서기는 이미 지난 8월 중순, 중국 동팡차이푸왕( 东方财富网) 등 유력언론들과의 인터뷰에서,  시노팜의 자사백신이 이미 대량생산에 돌입했고, 올해 12월 말 이전에는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한 출시와 접종이 확실할 것이라고 밝힌바 있다.

 

그는 또 시노팜그룹의 자회사인 중국바이오 ( 国药集团中国生物) 산하의 베이징바이오제품연구소 (北京生物制品研究所) 와 우한연구소의 생산시설에서 대량생산중인 코로나19 백신은 올해말 까지 , 약 2억명에게 접종할 수 있는 분량에 이를 것이라고 전망했었다.

 

본지 20년 8월 19일자 " 中 연말전에 세계최초 코로나백신 대량생산, "시노팜 회장 이미 2번 맞았다" " 기사 참조

 

시노팜의 코로나19백신은 이미 중국당국으로부터 3상허가를 받고, 브라질에서 약 4만명의 다국적인들을 상대로 3상 임상시험을 진행중이고, 결과는 올해  말경에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