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흐림동두천 12.6℃
  • 흐림강릉 12.3℃
  • 서울 14.9℃
  • 대전 10.1℃
  • 대구 12.8℃
  • 흐림울산 18.8℃
  • 흐림광주 18.7℃
  • 흐림부산 19.2℃
  • 흐림고창 18.8℃
  • 제주 20.7℃
  • 흐림강화 14.1℃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9.7℃
  • 흐림강진군 19.2℃
  • 흐림경주시 18.1℃
  • 흐림거제 20.5℃
기상청 제공

시진핑 3연임 앞두고 중국 경기부양 위해 총력전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3연임을 확정할 제20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가 다음달 16일 예정인 가운데 중국 당국이 경제 동력 회복에 안간힘을 쏟고 있다.

중국 경제는 올 해 사상 처음으로 목표치에 크게 미달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6일 현지 매체에 따르면 전날 열린 국무원 정책 설명회에서 양인카이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부비서장은 “3분기를 경기 부양책의 핵심으로 본다”며 정부의 지원 정책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양 부비서장은 “유효 수요 확대, 투자·소비 촉진, 고용 증대는 물론 안정적인 에너지 공급, 식량 생산 안정에 정책의 초점이 맞춰졌다”고 덧붙였다. 정책 금융기관들이 인프라 투자 촉진 자금 조달 프로그램을 통해 3000억 위안(약 60조 원)을 이미 분배했고, 지방 정부들도 5000억 위안(약 100조 원)의 건설 프로젝트용 특별채권을 팔아 적지 않은 유동성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또 류궈창 인민은행 부총재는 최근 달러 강세에 따른 위안화 약세 현상을 언급하면서 “중국 경제의 회복력과 위안화 환율의 유연성을 높여 미국 통화 정책의 부정적인 파급 효과를 통제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인민은행은 위안화 가치 급락으로 달러 보유 부담이 커진 상황을 고려해 다음달 15일부터 중국 금융기관의 외화 지급준비율을 8%에서 6%로 2%포인트 하향 조정한다고 5일 발표했다.

블룸버그 통신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주요 도시 봉쇄, 부동산시장 위기 등으로 2분기 성장률이 우한 사태 이후 최저인 0.4%까지 떨어진 가운데 중국 당국이 5.5% 경제성장률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고속철도, 수로, 에너지 분야 등 인프라 투자를 중심으로 경기 부양에 전력투구하고 있다고 6일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