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월)

  • 흐림동두천 27.7℃
  • 흐림강릉 31.2℃
  • 흐림서울 28.3℃
  • 흐림대전 27.7℃
  • 구름많음대구 27.6℃
  • 구름많음울산 28.6℃
  • 구름많음광주 27.9℃
  • 구름많음부산 27.5℃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조금제주 28.8℃
  • 흐림강화 27.5℃
  • 흐림보은 25.0℃
  • 구름많음금산 26.1℃
  • 구름많음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6.6℃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中선전 건강산업클러스터, 새로운 블루오션으로 떠올라

'4000억 위안'

오는 2025년 중국의 선전시만의 건강산업 규모 추산액이다.

중국은 조만간 세계 최대의 고령자를 지닌 나라가 된다. 이와 관련해 의료사업은 물론 건강유지와 관련 산업들이 급속히 성장하고 있다.

중국 매체들은 건강산업은 이미 경제산업 발전의 새로운 동력이 되었다고 분석한다.

이미 중국의 건강산업 시장은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중국도 자국 건강상품 시장의 발전에 맞춰 관련 사업을 육성하겠다는 계획을 각 지방자치단체별로 내놓고 있다.

중국의 전국 주요 건강산업 거점인 선전시는 최근 '선전시 첨단 의료기기산업 클러스터 육성계획(2022-2025년)', '선전시 바이오의약품산업 클러스터 육성계획(2022-2025년)', '선전시 대건강산업 클러스터 육성계획(2022-2025년)'을 발표했다.

시 당국은 이 번 계획을 통해 건강경제산업이 새로운 형세의 기회 아래 고도화되고 세계적인 건강경제 클러스터가 육성될 수 있도록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이 계획에 따르면 오는 2025년까지 선전의 생명 및 건강 산업은 4000억 위안 규모의 산업 규모를 형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 중 시 전체의 첨단 의료기기산업 증가치는 650억 위안에 이르고, 영업수익은 2000억 위안에 이르고, 신규 판매수익은 100억 위안을 넘는 기업이 3개 이상이며, 세계 유수의 의료기기 기업을 유치하여 생산기지, 지역본부 또는 연구개발본부를 5개 이상 설립하여 1천억급 전문 제조단지를 형성할 것이다.

바이오의약품산업은 증가치가 400억 위안, 영업이익이 1000억 위안에 달해 특색이 뚜렷하고 협동적인 전문 바이오의약품 산업단지를 조성하고, 대건강산업은 매출액 1200억 위안을 달성해 상장기업 12개를 육성하고, 10억급 규모 기업 10개를 추가 육성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