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6 (월)

  • 구름조금동두천 27.7℃
  • 구름조금강릉 28.3℃
  • 맑음서울 30.6℃
  • 맑음대전 30.2℃
  • 맑음대구 28.0℃
  • 맑음울산 25.9℃
  • 맑음광주 28.0℃
  • 맑음부산 27.0℃
  • 구름조금고창 28.2℃
  • 구름조금제주 27.3℃
  • 맑음강화 27.9℃
  • 맑음보은 25.5℃
  • 구름조금금산 25.6℃
  • 구름조금강진군 26.5℃
  • 맑음경주시 26.2℃
  • 맑음거제 25.9℃
기상청 제공

한국/중국

주한 중국대사관, '김종인 전 국민의 힘 비대위원장이 싱하이밍대사를 방문했다 '공지

URL복사

 

 

주한 중국대사관은, " 싱하이밍 대사가 한국 최대 야당인 국민의힘의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과 지난 15일 만났다" 고 , 지난 16일 중국대사관 홈페이지를 밝혀 주목을 받고 있다 .


중국대사관은 이 공지에서, "싱하이밍 대사는, 중한 양국은 우호적인 가까운 이웃이며, 수교 이후 29년간 중한 관계는 급속하게 발전해왔고 각 분야에서의 교류 성과가 크다고 말했다.  또한 금년에 '중한 문화교류의 해'가 시작되었고 내년은 중한 수교 30주년이 되는 해로, 양국 관계는 심도 있게 발전하는 중요한 기회를 맞이하고 있다고 말했다." 고 전했다.

 

또 이 공지에서 중국대사관은, " 싱 대사는, 중국은 한국과 함께 양국 관계의 내실을 끊임없이 확대하고 보다 풍부하게 하는 한편, 양국 관계의 발전이 양국 국민을 더욱 이롭게 하고 이 지역 뿐만 아니라 세계의 번영과 발전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 고 밝혔고, 이어 " 김 전 위원장이 앞으로도 중한 관계의 발전에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보내주고 양국 관계가 부단히 새로운 단계로 발전하는데 힘을 보태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고 공개했다. 

 

중국대사관은 또한 김종인 전 위원장의 발언에 대해서도, " 김종인 전 위원장은 한중 관계의 개척과 발전에 관여했던 경험을 깊이 회상하며, 수교 이후 약 30년의 발전을 거쳐 한중 양국은 이익이 서로 융합되고 매우 밀접한 관계에 있는 전략적 협력 동반자가 되었다고 말했다" 고 공지했다.

 

그리고 또 " 최근 몇 년간 중국은 경제사회 각 분야에서 세계가 주목할 만한 발전 성과를 거두었고, 가장 먼저 코로나19의 영향을 극복하고 경제의 회복과 발전을 실현했다고 밝히면서, 이어 현재 한중 관계는 질적 발전의 새로운 기회를 맞이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계속 한중 간 교류·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힘쓰고 양국 관계를 발전시키는데 기여할 것" 이라고 말했다고 중국 대사관은 밝혔다. 

 

김종인 전 국민의 힘 비상대책위원장은, 지난 8일 국민의 힘을 떠나며 감사패를 받은 바 있다.

 

그는 이후에도 내년 3월에 있을 대통령 선거와 관련한 다양한 발언으로 여전히 뉴스의 포커스를 받고 있다.

 

이른바 한국의 차기 킹 메이커의 유력한 한 사람으로 주목받는 인사가 , 그동안 미국이건 중국이건 일본이건 한국과 긴밀한 주한 외교사절들을 만나 대화를 나눈 경우가 거의 없었던 관계로, 그가 주한 중국대사와 면담했다는 사실에 어떤 의미가 있는 지 주목되는 대목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