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0 (수)

  • 맑음동두천 23.6℃
  • 흐림강릉 22.6℃
  • 구름많음서울 22.9℃
  • 대전 24.5℃
  • 흐림대구 27.7℃
  • 흐림울산 28.9℃
  • 흐림광주 28.1℃
  • 흐림부산 28.6℃
  • 흐림고창 28.4℃
  • 구름많음제주 32.5℃
  • 구름조금강화 23.4℃
  • 흐림보은 23.8℃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9.1℃
  • 흐림경주시 29.2℃
  • 흐림거제 28.4℃
기상청 제공

中신규 원전 2기 착공, 2035년까지 원전 설비용량 3.6배 확대

 

중국이 원전 건설에 속도를 내고 있다. 19일 중국신문망에 따르면 중국이 자체 개발한 CPA1000 원자로를 사용하는 산둥성 옌타이시 하이양 원전 3, 4호기가 지난 14일 착공됐다. 2027년 가동 목표로 원전 1기당 설비용량은 125만㎾다. 현재 가동 중인 1, 2호기까지 합치면 하이양 원전의 총 설비용량은 500만㎾로 늘게 된다.

중국은 앞서 지난달에는 랴오닝성 훙옌허 원전 5, 6호기의 가동을 시작했다.

다롄시 해안에 건설된 훙옌허 원전은 중국 최대 규모로 2016년 발전을 시작한 1∼4호기까지 합친 총 설비용량이 671만㎾에 달한다. 중국 최대 수력 발전소인 산샤댐의 29% 수준이다. 연간 480억kWh 전력을 생산해 석탄 1352만t, 이산화탄소 배출량 2993만t을 줄이는 효과가 있다.

중국은 현재 52기의 원전이 가동 중이고, 19기를 건설 중이다. 현재 5581만㎾인 원전 설비용량을 2025년 7000만㎾, 2035년 2억㎾로 높이겠다는 목표를 세워놓고 있다. 이를 통해 2030년 탄소 배출 정점을 찍은 뒤 2060년 탄소 중립을 이루겠다는 것이다.

올해 1∼5월 중국 원전의 전력 생산량은 1663억kWh로 전체 전력 생산량의 5.1%를 차지한다.

중국원자력업종협회에 따르면 중국의 원전 기술 자주화율은 90% 이상이며 향후 매년 6∼8기의 신규 원전 건설이 추진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