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10.6℃
  • 흐림서울 4.6℃
  • 대전 6.2℃
  • 구름많음대구 10.2℃
  • 구름많음울산 11.6℃
  • 흐림광주 7.3℃
  • 흐림부산 11.8℃
  • 구름많음고창 7.0℃
  • 구름많음제주 10.2℃
  • 흐림강화 3.8℃
  • 구름많음보은 6.6℃
  • 구름많음금산 6.0℃
  • 맑음강진군 7.8℃
  • 흐림경주시 10.8℃
  • 흐림거제 11.7℃
기상청 제공

숫자로보는 중국

총 50만kW 용량, 총 80억위안(약 1조7000억원) ....중국-프랑스 합작 해상 풍력 발전 프로젝트 시작

URL복사

'총 50만kW 용량, 총 80억위안(약 1조7000억원)'

중국 장쑤 둥타이 5차 해상 풍력 프로젝트 규모다. 중국의 첫 중외 합작 해상 풍전 프로젝트다.

지난 11월 20일 12시 56분이 첫 해상풍력 발전을 위한 프로펠러가 돌기 시작했다. 첫 전력망 연결 실험에 성공했다. 프로젝트가 본격 가동된 것이다. 

이 해상 풍전 프로젝트는 중국 국가에너지그룹과 프랑스전력그룹이 합작 계약으로 진행됐다. 

이번 성공으로 국가 에너지그룹이 일대일로(一帶一路) 이니셔티브를 실천한 것이라고 중국 매체들은 평했다.

중·유럽 에너지 협력을 추진하는 데 새로운 돌파라는 평도 받는다.

이 프로젝트는 총 50만kW 용량, 총 80억위안(약 1조7000억원) 규모로 그 자체가 주목을 받기도 했다. 

프로젝트는 첫 협약식부터 중국과 프랑스 양국 정상이 지켜보는 가운데 이뤄졌다.

국화투자 지분은 62.5%, 프랑스 신에너지회사와 EDF(중국)투자회사가 37.5%를 공동으로 보유하고 있다.

외국인 직접투자는 1억6000만 달러가 넘어 국내 비원전 시장에 가장 많은 투자를 하고 있다. 또 국가에너지그룹이 올해 처음으로 전용량 망을 통합한 해상풍전 사업으로, 해상풍전 '보전료(保电价)'를 바탕으로 국내 최초로 전용량 망을 구축한 해상풍전 사업 중 하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