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 (토)

  • 맑음동두천 27.7℃
  • 구름조금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9.3℃
  • 구름조금대전 28.2℃
  • 흐림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6.1℃
  • 구름많음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7.1℃
  • 맑음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6.0℃
  • 맑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5.3℃
  • 맑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중국/경제

중국 경기지표 악화되자 중소기업 지원금 54조 긴급 투입

URL복사

 

중국이 중소기업 지원에 50조원을 투자키로 했다.

중국의 경기 방어 정책이다. 

2일 중국 정부망(政府網)에 따르면 중앙정부인 국무원은 전날 리커창(李克强) 총리 주재 상무회의에서 올해 재대출 규모를 3천억 위안(약 54조원) 추가로 늘리기로 했다.

자금은 지방 소재 은행을 통해 중소기업과 자영업자에게 대출된다.

재대출은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시중 은행에 해 주는 신용 대출로 은행들은 이 자금을 다시 대출에 활용할 수 있다. 

인민은행은 시중은행이 재대출로 확보한 자금을 특정 대상에게만 대출해주도록 지정할 수 있다.

이 같은 방법을 통해 인민은행은 시중 전체의 유동성을 크게 늘리지 않으면서도 중소기업 등 특정 취약 계층에 정밀하게 지원할 수 있다. 

중국 당국은 필요한 경우 적절하게 이 방식을 이용하고 있다.

국무원은 "안정적 성장과 고용을 보장하기 위해서는 수많은 중소기업 보호가 중요하다"며 "원자재 가격 상승에 따른 생산·경영 비용 증가, 코로나19 영향 등에 대응해 시장 안정책을 한층 강화함으로써 경기를 안정적으로 관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당초 중국 정부는 올해 유동성 완화 정책의 출구를 모색해왔다. 

경기가 빠르게 회복되면서 인플레이션 조짐을 보였기 때문이다. 유동성은 경기를 부양시키지만 거품도 키운다. 자산이 빠르게 불어나면서 내실이 약해지는 것이다. 

지난 1분기 중국의 경제성장률은 기저효과에 힘입어 18.3%까지 올랐다.

하지만 2분기에는 7.9%로 낮아지면서 다시 부진의 모습을 보이고 있다. 

시장에서는 3분기와 4분기를 더욱 나쁘게 보고 있다. 

이에 인민은행은 지난 7월 은행 지준율을 0.5%포인트 내려 1조 위안(약 177조 원)의 장기 자금을 공급한다고 발표했다.

당국이 지준율을 인하한 것은 작년 4월 이후 15개월 만이다.

시중에서는 중국이 연내 최소 한 차례 추가 지준율을 더 내릴 수 있다는 관측도 제기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