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1 (목)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4.1℃
  • 서울 23.5℃
  • 대전 25.9℃
  • 흐림대구 25.6℃
  • 흐림울산 27.7℃
  • 광주 25.8℃
  • 흐림부산 27.5℃
  • 흐림고창 26.0℃
  • 흐림제주 28.3℃
  • 구름많음강화 21.9℃
  • 흐림보은 23.6℃
  • 흐림금산 26.6℃
  • 흐림강진군 27.1℃
  • 흐림경주시 26.2℃
  • 흐림거제 26.8℃
기상청 제공

중국인 생각

中인민해방군 대만 포위 군사 훈련에 中네티즌 "역사적인 순간이야"

 

낸시 펠로시 미국 하원의장이 일정을 마치고 3일 대만을 떠나면서 중국이 대만 주변 해역에서 대규모 군사훈련을 시작했다.

포탄을 쏘는 실제 훈련이다. 언제든 대만을 무력으로 통일할 수 있다는 의지의 표명이다. 

훈련의 이름 자체가 '대만봉쇄'이다. 

대만 주변은 당장 공포에 휩싸였다. 미국에서조차 펠로시의 행동 원칙에는 공감하지만 대만을 방문한 것은 현명하지 못한 조치였다는 비판이 나왔다. 미중 갈등은 최근 글로벌 경제가 위기의 문턱에 있는 상황에서 바람직한 것은 누가 봐도 아니기 때문이다. 

중국 인민해방군은 4일 정오부터 대만을 둘러싸고 일련의 실탄 훈련에 돌입했다. 전날 공개한 6개의 훈련 해역 좌표에 따르면 훈련은 대만 해안으로부터 10해리 떨어진 곳에서 진행된다. 해당 영역은 대만이 주장하는 영해이며, 이는 이전 훈련보다 대만을 더 전면적으로 포위하는 훈련이 될 것임을 시사한다.

대만 군 당국은 3일 중국의 조치에 대해 "이는 대만을 봉쇄하는 것"이라며 "대만의 주요 항구와 수도 지역을 위협하는 행위"라고 반발했다. 또한 "전쟁이 일어나서는 안 되며, 이성적인 태도로 경계를 강화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중국 네티즌은 역사적인 순간이라며, 대만을 되찾아와야 한다는 주장을 하고 있다. 본래 중국 네티즌은 대표적인 '국뽕'이다. 하지만 하나의 중국이라면서 영토만 생각하지 그 영토에 살고 있는 다른 동포는 생각하지 않는 모습이다.

가끔 한국에서도 비슷한 모습이 보인다. 남북은 하나라면서 북의 땅만 보지, 그 위에 사는 한 민족은 살펴보지 않는다. 세상 이치가 그런 모양이다. 

 

12시, 역사적인 순간을 마음에 새깁시다. 조국을 지지하고 사랑합니다. 제 아들도 군사학교 보내고 싶은 마음이에요. 국가에 보탬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조국 통일은 누구도 막을 수 없어.

 

역사적인 순간입니다!

 

연습을 실전으로 바꾸어 대만을 되찾아옵시다.

 

중국인의 옛날 말은 틀린 게 하나 없네. “작은 일을 참지 못하면, 큰 계획을 망쳐버리게 된다.”

 

당 중앙위원회의 지혜는 따라잡을 수 없다는 걸 다시 한번 증명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