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 (토)

  • 맑음동두천 27.7℃
  • 구름조금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9.3℃
  • 구름조금대전 28.2℃
  • 흐림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6.1℃
  • 구름많음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7.1℃
  • 맑음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6.0℃
  • 맑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5.3℃
  • 맑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숫자로보는 중국

중국 온라인 배달 이용자 4억6900만명으로 급증

URL복사

'4억6900만 명'

중국에서 배앱을 이용하는 네티즌 수다.

중국인의 거의 3분의 1가량이 배달앱을 이용하고 있는 것이다. 사실 배달은 중국의 문화가 아니었다. 불과 10년전만해도 중국인들은 베이징 왕징 등에서 배달을 시켜 먹는 한국인들을 보고 신기해 했다.

무엇보다 음식은 바로 해 먹어야 맛있다고 생각했던 게 중국인이다.

사실 맞는 생각이기도 하다. 하지만 길을 걸으면서 아침을 해결하는 것도 당시 현대 중국 직장인들의 모습이기도 했다.

이 같은 현대 중국 직장인들은 빠르게 배달 문화를 받아들인 것이다.

중국 인터넷망정보센터(CNNIC)는 8월 27일 제48차 '중국 인터넷망 발전상황 통계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6월 현재 중국의 온라인 배달 가입자 규모는 4억6900만 명으로 2020년 12월보다 4976만 명이 증가해 각종 조사 중 증가 속도가 가장 뚜렷하다고 한다.

보고서에 따르면 중국 경제의 활력이 전반적으로 회복되고 배달업종에 대한 관리가 더욱 강화됨에 따라 배달업종의 디지털화 수준이 꾸준히 높아지고, 새로운 소비 추세가 뚜렷해지고 있다.

또한 "생선·의약품 등 즉시 배송 업무가 비약적으로 발전하고 있다"며 "음식 배달과 함께 민생을 돕고 경제를 안정시킬 것"이라고 지적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