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18 (토)

  • 맑음동두천 27.7℃
  • 구름조금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9.3℃
  • 구름조금대전 28.2℃
  • 흐림대구 23.8℃
  • 구름많음울산 25.1℃
  • 구름많음광주 26.1℃
  • 구름많음부산 25.0℃
  • 구름많음고창 27.3℃
  • 구름많음제주 27.1℃
  • 맑음강화 26.7℃
  • 구름많음보은 26.0℃
  • 맑음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6.4℃
  • 구름많음경주시 25.3℃
  • 맑음거제 25.7℃
기상청 제공

코로나19 기원 조사로 미중 갈등 지속

URL복사

우한 바이러스가 코로나 19의 기원이다.

미국이 이렇게 주장하자, 처음 수세였던 중국이 "아니다. 미군 해외 주둔자가 기원이다"고 맞받아치며 공세로 선회했다.

사실 코로나 19 극복을 위해 코로나 19 바이러스의 생물학적 기원을 아는 것은 대단히 중요한 일이다. 문제는 기원이 중국 우한이라는 것에 중국이 경기를 일으키고 있다는 점이다.

중국은 무엇보다 바이러스 대응 우수국으로 기억되길 바란다. 

코로나 19 팬데믹 초기 우한 기원설이 유력히 퍼지면서 세계 곳곳에서 아시아인들이 수난을 당했다. 우리 한국인들도 있었다.

바로 바이러스를 퍼뜨린 이들이라는 오명 때문이었다.

중국의 주장도 일리가 있다. 실제 일부 연구에서는 중국 우한 이전에 코로나가 발생했다는 연구도 있다. 

그런데 미국에서 자꾸 우한 재조사를 하겠다고 하니, 중국으로서는 곤혹스러울 밖에 없다.

이에 맞대응하는 논리가 미국이 기원일 수 있다는 주장이다.

중국인들은 이 논리에 찬성한다. 당연히 미국이들 역시 미국 논리에 선다. 

일단 상황으로 봐서는 우한에 대해 철저히 조사할 필요가 있다는 점은 국제적인 공감대가 있어 보인다.

더 이상 미중 정치논리에 휩쓰리지 말아야 한다는 지적도 나온다. 하루 빨리 제대로 된 조사를 해 코로나 바이러스의 생물학적 기원을 밝혀내야 한다는 게 과학자들의 주장이다. 

중국 네티즌들의 생각은 어떨까? 


미국은 원래 세계 최대의 바이러스원이고, 정치적으로도 그래.

 

미국은 현재, 전형적인 무뢰한이야.

 

미국 정치인들은 모두 정치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구제불능이야.

 

바이러스 기원의 정치화를 단호히 반대해!

 

정치적인 일은 엄중한데, 막말을 하는 국가와 정치인은 차등을 둬야 해.

 

중국을 탄압하기 위해서, 모든 모독을 아끼지 않고, 중국에 죄를 뒤집어씌우는 미국 정치는 파렴치하기 그지없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