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8 (수)

  • 맑음동두천 24.2℃
  • 구름조금강릉 23.3℃
  • 맑음서울 27.1℃
  • 구름많음대전 26.4℃
  • 맑음대구 23.3℃
  • 맑음울산 23.6℃
  • 맑음광주 24.9℃
  • 맑음부산 25.1℃
  • 맑음고창 22.9℃
  • 맑음제주 26.1℃
  • 맑음강화 24.9℃
  • 흐림보은 22.5℃
  • 구름조금금산 22.7℃
  • 맑음강진군 22.9℃
  • 구름많음경주시 22.2℃
  • 맑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미국 정부, UFO 실체 알 수 없어

URL복사

" UFO(미확인비행물체)는 정말 외계인의 것일까?"

미국 당국이 그동안 축적된 관련된 자료들을 공개했다. 많은 이들이 이제야 외계인에 대한 궁금증이 풀리나 기대를 했었다.

일부 성급한 언론은 외계인과 관련한 충격적인 사실을 보도하기도 했다.

역시 믿거나 말거나 통신이었다. 이 모든 헤프닝이 미 당국의 자료 공개로 해소될 것이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웬걸?

자료는 공개됐는데, 의문은 더 쌓였다.

자료 자체가 외계인의 방문이라기에 증거가 부족했고, 그렇다고 자연현상이라고 보기에 현대 과학으로도 해명이 되지 않았기 때문이다.

국내에도 많지만 중국에는 외계인에 대한 관심을 가진 이가 적지 않다.

그런 중국인 모두가 미 당국의 자료를 침을 삼켜가며 기다렸을 듯 싶다. 공개된 자료를 보고 과연 이들은 무엇을 생각했을까?

 

현재 UFO 사건이 적어진 이유는, 핸드폰 화질이 좋아졌기 때문이야.

 

23억 달러의 비용이 얻은 결론은 무결론이네.

 

UFO는 왜 늘 미국에서 나타나나.

 

아무것도 아닌 것을 일부러 실제상황처럼 꾸몄어.

 

적막함을 공표했네.

 

말했는데 말하지 않은 것과 같아.

 

"말 했는데, 말하지 않은 것과 같아" 마지막 중국 네티즌의 반응이 정답인 듯 싶다. 정말 자료를 공개했는데, 공개하지 않은만 못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