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08 (금)

  • 흐림동두천 18.2℃
  • 흐림강릉 18.4℃
  • 서울 19.2℃
  • 박무대전 20.0℃
  • 흐림대구 22.9℃
  • 울산 21.1℃
  • 흐림광주 22.9℃
  • 구름많음부산 26.3℃
  • 흐림고창 21.7℃
  • 구름조금제주 26.0℃
  • 흐림강화 18.3℃
  • 흐림보은 18.8℃
  • 흐림금산 19.4℃
  • 흐림강진군 25.2℃
  • 흐림경주시 20.7℃
  • 구름많음거제 26.1℃
기상청 제공

중국/산업

수소전기차 시범 응용지역으로 상하이 일대 지정

URL복사

 

중국이 이번엔 수소차 개발에 힘을 쏟고 있다. 상하이 일대를 '수소 연료 전지차 시범 구역'으로 정하고 집중 육성키로 했다.

여러 도시를 연결한 거대도시군을 수소연료 전지차 응용 시범 지역으로 지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수소차 기술을 한국 현대차가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을 가지고 있다. 현대차의 기술 우위를 중국이 따라잡겠다고 나선 것이다.

27일 중국증권보 등에 따르면 중국 당국이 경제 중심 도시인 상하이 일대를 수소전기차 시범 응용 지역으로 지정했다. 지역 명칭은 '수소 연료전지차 시범 응용 상하이 도시군'이다.

이번 지정에는 중국 재정부, 공업정보화부, 과기부, 국가발전개혁위원회 등 중앙정부 유관 부처들이 모두 참여했다.

중국은 세계 최대의 전기차 시장이다. 중국 당국이 심혈을 기울여 육성한 덕이다. 

이번에 지정된 수소연료 전기차 응용 도시군은 직할시인 상하이와 인근의 장쑤성 쑤저우(蘇州)시·난퉁(南通)시, 저장성 자싱(嘉興)시, 산둥성 쯔보(淄博)시 등이 포함됐다.

수소전지차는 전적으로 배터리에 의존하는 전기차와는 차이가 있다. 수소를 분해해 전기를 얻는 방식이어서 기존 배터리에만 의존하는 방식보다 더 높은 에너지를 만들 수 있다. 

기존 전기차 방식으로는 트럭 제작이 불가능하지만, 수소차 방식으로는 트럭도 가능한 것이다. 

공공 차량 이용도 가능해진다.

하지만 중국에서 수소차는 그리 주목받는 종목은 아니었다. 이에 작년 중국의 수소전기차 판매량도 1177대에 머물렀다. 전체 자동차 판매량은 2000만 대가 넘는다.

중국의 정책 변화는 지난 3월 열린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 연례회의에서 시작됐다.

전인대는 '2035년까지의 장기 경제 발전 청사진'을 확정하며, '연료전지를 이용한 수소전기차 상업화 실현'을 구체적인 목표로 내세웠다.

앞서 중국 공업정보화부는 지난 2016년 발표한 문건에서 2030년까지는 수소차 보급량을 100만대로 늘리겠다고 계획했다. 

이는 한국과 일본 정부의 2030년 보급 목표치인 63만대와 80만대를 크게 앞서는 규모다.